• Update 17.08.17 (목) 19:34

광주드림 칼럼/사설 타이틀
 상담실에서
 딱! 꼬집기
 편집국에서
 기자생각
 청춘유감
 뒷담화
 검색어로보는 세상


“법원 금지 불구 전두환 회고록 판매? 신고하세요”

롯데백 광주 ‘인스타그램 댓글 달고 선물 받자’

“자사고 송원고, 일반고 전환 추진 환영”

22주년 광주신세계 통큰 생일턱

광주교대 학생회 “비정규직 강사제도 폐지해야”
칼럼청춘유감
[청춘유감]청춘, 유감을 표한다김동규
오늘날 우리 사회에서 존엄한 삶을 추구하는 청년들은 두 가지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된다. 첫번째는 사회가 정의해둔 탁월한 인간이 되는 길이다. SKY부터 서열화돼 있는 명문대학에 들어가 캠퍼스의 낭만을 포기하고 끊임없...  [2017.07.19]
[청춘유감]최저임금, 그야말로 최저 임금 [1]김설
차가운 겨울 아스팔트 바닥위에 피어난 촛불로, 9년간의 보수정권의 정권교체를 이루어냈다. 뜨겁게 타오른 촛불 속에는 단지 박근혜정부의 퇴진의 요구만이 담겨 있지 않았다. 한국사회가 품고 있는 원죄에 대한 징벌과 진정...  [2017.07.05]
[청춘유감]20대, 포기마저 허락되지 않는 삶김서희
현재 25살이며 1993년생인 나를 포함하여 위아래 각 5년을 아우르는 우리들은, 남들이 부러워 마지않는 20대다. 그러나 그런 환상에 부응할 수 없는 비참한 삶을 살고 있다. 내가 태어난 지 몇 해 뒤 1997년 ...  [2017.06.21]
[청춘유감]군사 정보 공유, 그 이면의 진실 [1]한영주
지난해 11월14일,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이라는 중대한 발안이 가서명 되었고 같은 달 23일 체결됐다. 많은 야당 의원들과 전문가, 시민단체가 반대하고 있으나 국방부에서는 “국민동의가 전제조건이라 ...  [2017.01.11]
[청춘유감]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전남대박근혜하야넷
12월9일. 박근혜는 결국 헌정 사상 2번째 탄핵 대통령이라는 불명예를 안았습니다. 국회는 여야당, 친/비박을 막론하고 탄핵 소추안에 찬성표를 던졌습니다. 박정희, 최순실, 김기춘, 새누리당, 친박, 어느 누구도 박근혜를 지켜주지 않았습니다. 매주 토요일이면 전국에서 100만, 200만 국민들이 주말을 반납하고 도심으로 모였습니다. 탄핵가결은 촛불과 희망이 가득한 거리에서 ‘박근혜는 더 이상 대통령이 아니다’, ‘박근혜는 퇴진...  [2016.12.14]
[청춘유감]박근혜-최순실 최대물주 삼성을 주목하자서단비
경영승계를 달그닥-훅! 지난 10월 27일,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로 온 나라가 시끄러울 동안 이재용은 삼성전자 등기이사가 되었습니다. 그렇게 3대째 이르는 경영세습이 눈 깜짝할 새 이루어 졌습니다. 사상 최악의 정...  [2016.11.16]
[청춘유감]더 이상 침묵하지 않겠다이혜연
최순실이 긴급 체포되었다. 부정입학과 학사 일정 특례 의혹으로 이대학생들을 분노하게 했던 정유라도 귀국 즉시 체포된다고 한다. 그런데, 이런 상황에서 정유라 씨의 변호사가 한 말이 가관이다. 아직 정유라 씨가 세월의 풍파를 견딜 나이가 아니라며, 보호해 달라는 부탁이 있었다고 했다. 2014년의 세월호 사건을 생각한다. 18살 학생들에게 간절한 구조의 손길은 주어지지 않았다. 학생들의 가족들은 진실을 밝히기 위해, 늦게나마 ...  [2016.11.02]
[청춘유감]싸우는 여성이 이긴다 [1]정대성
누가 감히 메갈리아가 급진적이고 과격하다고 하는가? 급진적이고 과격하다함은 ‘서프러제트’ 정도는 되어야 한다. 거리에서 집단적으로 돌을 던져 가게 유리창을 부수고, 우체통을 폭파시켜 도시의 통신...  [2016.09.21]
[청춘유감]바비를 위한, 그리고 우리를 위한 기도김동영
기독교 신자인 메리는 간절하게 기도했다. 그녀의 아들 바비가 ‘동성애’라는 죄악에서 벗어날 수 있게 해달라고. ‘동성애’라는 정신질병을 어서 치료해달라고 말이다. 바비가 동성애자라는 사실을 알았을 때, 메리가 기댈 ...  [2016.09.07]
[청춘유감]상무금요시장… 서구주민들께 드리는 글상무금요시장을지키는학생모임
안녕하십니까? 저는 상무금요시장을 지키는 학생모임에서 활동하고 있는 전남대 학생입니다. 먼저, 이름을 밝히지 못한 것에 대해 사과드리겠습니다. 몇주 전, 항의방문 갔을 때, 서구청 공무원들이 학생들 얼굴을 카메라로 마구 찍고 나서 “사법 처리”를 운운했기 때문입니다. 일개 대학생일 수밖에 없는 저는 공권력이 무서워 익명으로 쓸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두려워하고 있음에도 꼭 말해야 했습니다. 저희 학생들이 지난 한 달 동안 노...  [2016.08.10]
[청춘유감]어른들은 모르고 있다이진희
얼마 전 초복이 지나고, 여름의 더위는 한층 더해지고 있는 나날 속에 초·중·고등학교에서는 일제히 여름 방학에 들어갔다. 초·중·고의 방학은 학교마다의 차이를 감안하...  [2016.07.20]
[청춘유감]생리를 둘러싼 이야기들서단비
한국은 다른 국가에 비해 생리대 가격이 비싸다. 그런데도 최근 한 중요 회사는 생리대 가격인상을 하겠다고 했다. 그러자 몇 개의 언론에서 생리대를 사지 못해 난관을 겪은 여성들의 이야기를 보도했다. 생리를 둘러 싼 ...  [2016.06.22]
[청춘유감]여성과 남성의 ‘공존’을 위하여 서단비
‘공존’이란 단순히 ‘같은 공간에 있음’이 아니다. 같은 공간에 같이 있더라도, 그 공간에 있는 것만으로 숨이 턱턱 막히고, 내가 나로서 존재할 수 없고, 끊임없이 자기를 속이거나, 검열하는 방식을 선택해야만 그 자...  [2016.06.08]
[청춘유감]31살, 젊은 노동자의 평범한 죽음 [2]단비
지난 3월 27일 전남대학교 용지관 리모델링 공사 중 건설노동자 한 명이 추락사했다. 건설 현장에는 안전모나 그물망 같은 안전장치는 전혀 없었다. 300kg이 적정용량인 크레인에 2t이 넘는 폐콘크리트를 싣다 일어난...  [2016.05.25]
[청춘유감]범죄자 신상 공개 할 것인가? 말 것인가?이진희
요즘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도에서 일어난 이른바 ‘대부도 토막시신 살인사건’으로 세간이 떠들썩 하다. 이 사건이 유난히 대중들에게 충격을 주는 이유는, 아마도 사건 자체의 잔혹성과 신상이 공개된 피의자가 너무도 ...  [2016.05.11]
1   2   3   4   5   6   7   8  
주말제안숲나들이생각하는교육
Gwangju News전라도맑은강 푸른산
인연나눔
모바일
우리동네소식
희여재 작가들 일곡도서관서 시화작..심홍섭
열아홉살 청춘들이 떠난 색다른 서..정민기
아동 학대, 스마트폰 어플로 신고..강성원
목욕탕과 공공도서관, 마감시간을 ..조재호
광산구 우산동 '한솥밥' 잔치 이..김강식
“채용시 후광효과 있다”
광주 초등교사 임용 대란…사상 최초 한자릿수
하반기 채용전환형 인턴 노려라
[이용교 교수 복지 상식]건강보험과 요양보험 간 차별 없애자
한빛 4호기 ‘57개 구멍’…환경단체 “총체적 부실, 원인 밝혀
실시간 뉴스
 전남소방, 소방공무원 132명 추가 채용...
 광주교대 학생회 “비정규직 강사제도 폐지해야”...
 [날씨]다시 더위…일부 소나기...
 [드림사랑방]광주문화재단 단편영화 공모전 ...
 전남서 사용금지 ‘피프로닐’ 계란 확인...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