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09.23 (월) 16:17

광주드림 핫이슈 타이틀
 기획/연재
기획/연재
[기획]농업연구 100년 1906년 목화 연구용 `권업모범장’ 설립
현재는 `종자주권’의 보루로 자리매김
채정희 goodi@gjdream.com
: 2008-08-13 07:00:00

고하도에서 육지면 시험재배에 성공한 일 영사 와까마쓰가 이 사실을 보고하자 본국은 크게 고무됐다.

일본은 이듬해 바로 면화재배협회를 설립했다. 이 협회에서는 전문기술자를 한국에 파견, 시험재배를 확대하는 등 증산정책에 박차를 가했다.

일본내 방직산업의 안정적인 원료 공급을 위해서였다.

1906년엔 권업모범장 목포출장소가 설립됐다. 연구작목은 오직 목화. 전문 연구소인 셈이다.

현재 이 기관은 농촌진흥청 작물과학원 목포시험장(무안군 청계면 청천리)으로 변신해 있다.

권업모범장에 뿌리를 둔 목포시험장은 최근 ‘농업연구 100년’을 기념하는 행사를 치른 바 있다.

현재는 목화 뿐 아니라 유채·맥류·고구마·마늘·양파 등 연구작목도 다양화됐다.

일제를 위한 연구라는 과거의 굴레를 벗고 현재는 한국의 씨앗을 연구·개발하는 산실, ‘종자주권’의 보루가 돼 있다.

채정희 기자 goodi@gjdream.com

μ | ̸ | ۴ޱ | Ϻ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일본 경제보복 맞서 분노하되, 강요는 안된다
 “당한 것만 해도 치가 떨리는데, 일본 사람들이 ‘정신대’란 사실 자체가 ...
 [편집국에서] 성비위? 도덕교사 배이상헌의...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