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08.23 (금) 13:49

광주드림 핫이슈 타이틀
 기획/연재
기획/연재
자전거도 주차장이 필요해!
[우리 자전거 타요]
잦은 도난사고…자전거 이용 활성화 `찬물’
조선 sun@gjdream.com
: 2009-06-01 07:00:00
도난의 걱정을 덜게 한 서울 구로구 신도림역의 자전거 주차장. 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도 2배 이상 늘어 주차장이 자전거로 빽빽하다. <구로구청 제공>

자전거 타기를 활성화하려면 두 가지가 충족돼야 한다고 `자전거타기 생활인’들은 말한다. 자전거도로 확충과 자전거 도난 방지다.

최근 한 텔레비전 다큐 프로그램에서 `자전거 도난’의 실상을 보도한 적이 있다. CCTV에 찍힌 한 장면은 충격적이다. 젊은 남성 두 명이 손뼉을 마주치고 얼싸 안는다. 왜 그랬을까? 고가의 자전거를 보관대에서 발견했기 때문이다. 누군가는 환호하지만 자전거를 잃어버린 사람은 허탈하다. 관할 경찰서에 신고해도 도둑잡기란 쉽지 않다.

이런 사례도 있다. 자전거를 실내에서 잘 보이는 창가에 받쳐 두고, 햄버거를 사서 한 입 먹으려는 순간 자전거 도둑과 눈이 마주친다. 그런데 어쩌랴. 쫓아나가 보지만 자전거 탄 사람이 뛰는 이보다 빠는 걸.

“가볍고 성능 좋은 자전거를 사고 싶지만 도난 위험 때문에 그렇게 못하고 있다. 비싼 자전거는 아니지만 괜찮은 자전거도 도난이 항상 걱정된다”는 게 자전거 타는 이들의 하소연이다. 때문에 고가의 자전거를 방 안에 `모시는’ 것은 이제 흔한 일이 됐다. 언제까지 불안에 떨며 자전거를 타야 할까?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시도들이 진행되고 있다. 소식은 서울에서 들려온다.

자전거도 교통수단으로 인정, 자전거 주차장이 만들어지는 추세다. 지난해 5월 서울 영등포구청 청사 앞 빈 공간에는 지상 1층, 지하 4층 규모로 120대의 자전거를 보관할 수 있는 무인 시스템 자전거 주차타워가 생겼다. 뒤를 이어 올 1월 신도림역 환승센터 구역 중 2번 출구 부근에 2층 규모(면적 525㎡ 높이 8m)의 철골구조물로 건설된 자전거 주차장이 들어섰다. 기존에 보관대가 있던 곳을 건축물 형태로 바꿔 상주인 1명을 배치하고 CCTV 6대를 설치했다. 1층에는 2단 자전거 보관대가 설치되어 있는 등 모두 470대의 자전거를 주차할 수 있다. 주차비는 없다.

“기존 보관대에 주차된 자전거가 200여 대 정도였는데 건물형으로 바꿨더니 최대 500여 대가 주차되고 있다. 레저용이 아닌 생활용으로 지하철과 연계했는데 잘 맞아 떨어졌다.” 구로구 교통행정과 담당 최흥복 씨의 말이다.

건설비는 모두 5억 4000만 원. 공공근로자를 배치하고, 한 달에 주차장 유지비용으로 들어가는 전기세 등은 20만 원 정도다. 현재까지 도난된 자전거는 없다.

신도림역 외에도 또 하나의 자전거 주차장이 들어선다. 300대를 주차할 수 있는 규모로 오는 8월 개봉역에 문을 열 예정이다.

시민 김남중(38) 씨는 “신도림역 자전거 주차장에 가 봤는데 부러웠다. 자전거 타기에 불편한 요소가 자전거 도로와 분실 위험인데 그쪽 사람들은 걱정의 반을 던 셈”이라면서 “광주에도 유동인구가 많은 문화전당역 주변 등에 자전거 주차장을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조선 기자 sun@gjdream.com


 

자전거도 주차장이 필요해!
“방치 자전거 수리했어요”
자전거는 8시30분에 떠나네
무료자전거 얼마나 달릴까
방치자전거에 날개 달자
네 바퀴의 고통, 두 바퀴로 희망을…
자전거 안전하게 타려면
자전거도로가 기가 막혀
우린 자전거와 논다
“수천억 들여 몇명이나 탈까”
“공기압만 채워도 고장 줄어”
닦고…조이고… 기름치고…
자전거 활성화 원하세요? 높은 사람이 먼저 타야죠 
차도를 자전거에 할애하라
자전거주차장 설치 의무화
공공자전거 지하철 투입 늘리자
“자전거로 밥 먹게 됐네”
공공자전거 먼지부터 털자
자전거 활성화 지자체가 뛴다
녹색교통 `1%’ 족쇄 풀자
μ | ̸ | ۴ޱ | Ϻ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일본 경제보복 맞서 분노하되, 강요는 안된다
 “당한 것만 해도 치가 떨리는데, 일본 사람들이 ‘정신대’란 사실 자체가 ...
 [편집국에서] 성비위? 도덕교사 배이상헌의...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