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08.21 (수) 06:05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문화
‘국토’의 시인 기리는 ‘조태일 문학상’ 공모   [2019.05.24]
발바닥이 다 닳아 새 살이 돋도록 우리는 우리의 땅을 밟을 수밖에 없는 일이다 숨결이 다 타올라 새 숨결이 열리도록 우리는 우리의 하늘 밑을 서성일 수밖에 없는 일이다 -조태일, 시 ‘국토서시’ 일부 70~80년대 어두운 시대에 맞서며...
[수현이의 문학생각]<2> 이광수를 어떻게 읽을 것인가   [2019.05.22]
 춘원 이광수는 한국근대문학사 첫 장에 놓이는 작가다. 한국근대소설의 시발점으로 그의 대표작 ‘무정’을 꼽기에 그렇다.  춘원은 작가로서 일찍부터 최고의 명성을 누렸다. ‘무정’이 1917년 1월 ‘매일신보’에 연재될 것이 예고됐을 때는 이미 육...
광주 서창한옥문화관, 25일 서당 프로그램 진행   [2019.05.21]
서창한옥문화관은 25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유치부 7세 이상 초등생들이 참여하는 ‘훈장님을 만나러 야은서당으로 떠나요’를 테마로 서당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오전에는 훈장님께 배우는 사자소학을 중심으로 전통의상인 한복을 직접 체험한다....
‘5·18과 저항미술’ 주제 22일 오월인문학 강의   [2019.05.21]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22일 5·18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을 맞이해 진행 중인 ‘오월인문학’ 프로그램에 조인호 광주미술문화연구소 대표를 초청해 강의를 개최한다. 이날 오후7시부터 동구청 6층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이번 강의는 세계저항미술의 역사...
광주 수완호수공원서 25일 ‘세계음식&문화축제’   [2019.05.21]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25일 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센터, 광주문화재단과 함께 수완호수공원에서 ‘제7회 세계음식&문화축제’를 개최한다. 2013년부터 세계음식문화축제를 진행해온 광산구는, 올해 ‘제12회 세계인의 날’을 기념해 외국인주민과...
[작은 책방, 우리 책들]시민을 지키는 총이 된 M16   [2019.05.20]
 오월이다. 광주의 1년은 5월로 시작해 이듬해 5월로 마무리된다고 하는데, 올 해는 유독 더욱 그러한 것 같다. 이어진 극우보수들의 망언과 왜곡 뿐 아니라, 버젓이 국회에서 통과된 ‘5·18 진상조사 특별위원회’ 활동조차 시작도 못하고 있다. 심지어...
광주시립교향악단 청소년음악회   [2019.05.22]

광주시립교향악단(이하, 광주시향)은 청소년음악회 ‘클래식이 정말 좋아요!; 현대음악 편’으로 오는 23일 오후 7시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관객과 만난다. 광주시향은 2017년부터 클래식 음악사를 차례로 탐험하는 ‘클래식이 정말 좋아요!’ 시리즈를 기획·운영하고 있다. ...
‘대한민국 100년, 역사를 바꾼 10장면’두 번째 전시   [2019.05.22]

국립광주박물관(관장 김승희)에서는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년을 맞아 기념전시 ‘대한민국, 역사를 바꾼 10장면’, 그 두 번째 전시가 지난 13일부터 오는 6월16일까지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2월부터 4월까지 진행된 첫 번째 전시, ‘3.1운동’과 ‘대한민국임...
[빗살무늬토기의 비밀]한국미술의 기원은 ‘추상미술’ 아닌 ‘리얼리즘’<2>   [2019.05.17]
 1925년 을축년 대홍수 때 서울 강동구 암사동에서 빗살무늬토기가 나온 지 벌써 94년째 되어간다. 그 오랫동안 우리는 빗살무늬의 뜻을 풀지 못했다. 8000년 신석기인의 세계관을 ‘기하학적 추상무늬’라 하고 ‘생선뼈무늬’라 했다. 본보는 수 차례에...
광산문예회관, 영화 ‘임을 위한 행진곡’ 무료상영   [2019.05.16]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24일 오후 4시 광산문화예술회관에서 영화 을 특별 무료 상영 한다. 이번 영화 상영은 5·18 광주민주화운동 제39주년을 맞아 시민과 함께 1980년 5월 광주의 정의로운 항쟁과 민주·평화·인권을 드높인 정신을 기...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일본 경제보복 맞서 분노하되, 강요는 안된다
 “당한 것만 해도 치가 떨리는데, 일본 사람들이 ‘정신대’란 사실 자체가 ...
 [편집국에서] 성비위? 도덕교사 배이상헌의...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