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7.11.24 (금) 13:50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시민&자치
5·18재단 “교도소 감시탑 지하 시신 유기” 확인나서
“제1감시탑 지하 공간에 시신 유기 후
콘크리트로 막아” 제보 접수
1구간 확장·2구간·남쪽
추가 의심지역도 조사 돌입
강경남 kkn@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7-11-13 16:59:20
▲ 옛 광주교도소 5·18암매장 추정지역 발굴 조사와 관련해 조사 대상 구간 중 첫 40m 구간의 확장 조사가 13일 시작됐다.<5·18기념재단 제공>

옛 광주교도소(북구 문흥동) 주변 5·18암매장 추정지역 발굴조사를 진행 중인 5·18기념재단이 5·18 당시 교도소 감시탑 지하공간에 시신을 유기했다는 새로운 제보를 접수하고 사실 확인에 나섰다.

13일 5·18기념재단에 따르면, 5·18민중항쟁 당시 희생자들의 시신을 “광주교도소 제1감시탑 지하공간에 유기한 뒤 콘크리트로 밀폐했다”는 제보를 새로 확보했다.

이 증언은 5·18 당시 교도소에서 근무한 교도관이 제보한 것이다.

교도소 북쪽 담장 부근 발굴 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5·18기념재단은 곧바로 이 제보와 관련한 사실 확인 작업에 나섰다.

광주교도소에서 일했던 다른 전직 교도관과 함께 1감시탑 지하실을 찾아 현장 조사를 벌였다.

이를 통해 지하 공간의 대략적인 구조와 시설 현황 등은 확인했지만 자세하게 내부 상황을 살피진 못했다.

이에 법무부와 협의를 거쳐 추가 확인 조사를 진행키로 했다.

지난주 교도소 북쪽 담장 밖 순찰로 부근 117m의 첫 40m 1구간에 대한 조사를 진행한 5·18기념재단은 이날 1구간 확장 조사와 두 번째 40m 구간 발굴조사에 들어갔다.

교도소 내 또다른 암매장 의심 지역인 남쪽 지역에 대해서도 현장조사를 위한 정지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남쪽 지역은 GPR(지표투과 레이더)이란 첨단 장비를 동원해 조사를 벌일 계획이다.

한편, 5·18 이후 계엄사령부가 발표한 ‘광주사태 진상조사’에는 광주교도소에서 27명(보안대 자료에는 28명)의 시민들이 사망했다고 기록됐다. 하지만 실제 수습된 시신은 11구에 불과해 5·18기념재단과 5·18단체들은 16~17구의 시신이 버려졌거나 암매장됐을 것으로 보고 있다.
강경남 기자 kk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이름 비밀번호 (/ 1000자)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허위사실 유포, 도배행위, 광고성 글 등 올바른 게시물 문화를 저해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정된 저작권법 시행으로 타언론사의 기사를 전재할 경우 법적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댓글 1   트래백 0
 
류달용 [x] (2017-11-13 19:59:59)
제 목 : 오일팔관런 구 광주교도소 뼈조각 이벤트건.

오일팔관런으로 한건하려다 현상태에서 거의무산되니 안도가된다.
뼈조각하나라도 나왔으면 어찌했겠는가?
페스티발에 도취되어 이성을 잃었을것이다.

전일빌딩 헬기기총소사에이어 한건하려는 이벤트를 경계해야한다.
뼈조각 이벤트무산에 핑계내세우는 음모도 중단하라.
오일팔당시 암매장이나 가매장이 있었다고본다?
그러나 치유, 수습과정에서 잘처리하여 그숫자는 공식통계수치에 포함하였다고본다.

어리숙하게 영웅심으로 지금에와서 비겁한행동의 증언에 귀기울여서는 안된다.
오일팔사태이후 초기에는 말할수없었다지만 그이후에는 너무자유로운 분위기에서 다토해냈다?

그간 공사라든가 인위적인 발굴에서 오알팔과 관련은 미미했다.
이제 더이상의 오일팔 이벤트는 눈여겨보지않은것이 미래를위하여 득이된다.





다수결이 정의가 아닌 사회
 1884년 영국에서 일어난 이야기. 선원 4명이 구명보트에 올라 남대서양을...
 [청춘유감] 대한민국서 살아남아있는 청년의 편...
 [딱! 꼬집기] [딱꼬집기]도시생태맹들의 텃논...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