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8.12.14 (금) 19:04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시민&자치
폭설에 광주역~송정역 셔틀열차 ‘인기’
하루 800여 명 몰려…코레일 “대중교통 역할”
강경남 kkn@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8-01-12 10:17:01
▲ 광주역과 광주송정역을 오가는 셔틀열차.<코레일 광주본부 제공>

지난 9일 저녁부터 계속된 폭설로 광주 지하철의 이용이 크게 늘어난 가운데, 광주역과 광주송정역을 잇는 셔틀열차 이용객도 눈이 내리는 동안 두 배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코레일 광주본부에 따르면, 15㎝ 이상의 눈이 내린 지난 2~3일간 셔틀열차 하루 이용객 수가 크게 늘어났다.

지난 10일의 경우 KTX 열차 이용객뿐 아니라 퇴근시간대 이동 교통수단을 찾는 시민들이 몰리면서 셔틀열차의 하루 이용객수가 800여 명에 달했다.

이와 관련해 2016년 12월부터 광주역~광주송정역 간을 하루 30회 운행하고 있는 셔틀열차는 작년기준 일평균 400~500명이 이용해 왔다.

당초 광주시가 제시한 ‘마지노선’인 일평균 800명에는 못미치고 있지만 코레일 광주본부는 “이용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무엇보다 동·북구 교통편의 증진에도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기록적인 폭설로 도로교통이 마비된 최근엔 대중교통 역할을 하기도 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셔틀열차를 이용하면 광주역에서 광주송정역까지 15분 만에 이동할 수 있다. 운임은 어른 기준으로 2600원이나 KTX 환승시에는 9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김현섭 코레일 광주본부장은 “앞으로도 동절기 폭설 등 기상이변에도 안전하게 열차를 운행하겠다” 밝혔다.
강경남 기자 kk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이름 비밀번호 (/ 1000자)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허위사실 유포, 도배행위, 광고성 글 등 올바른 게시물 문화를 저해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정된 저작권법 시행으로 타언론사의 기사를 전재할 경우 법적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댓글 0   트래백 0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내 마음 속 금척(金尺)으로 새길 찾기
 뒷산 숲, 참나무들이 잘 마른 잎들을 달고 찬바람에 쌀랑쌀랑 노래하는 가파...
 [청춘유감] ‘코르셋’ 벗어던지기 vs 또 다...
 [편집국에서] 95살의 ‘묻지마라 갑자생들...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