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06.26 (수) 17:37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교육
‘청소년의 5·18 축제’ 레드페스타 25일 개최
금남로 차없는 거리 ‘이슈놀이터’·‘재연극’
“10대들의 고민과 사회 이슈가 한 자리에”
김우리 uri@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9-05-24 06:00:00
▲ 지난 18일 5·18기념일을 맞아 5·18민주광장에서 열린 시민난장에 참여한 레드페스타 홍보 부스.<레드페스타 페이스북 페이지>

청소년들이 직접 기획하고 준비하는 대한민국 청소년 민주주의 축제 ‘5·18 REDFESTA(레드페스타)’가 오는 25일 오후 1시부터 8시까지 금남로 일대에서 개최된다.

22일 5·18기념재단에 따르면 레드페스타는 1980년 5월을 경험하지 못한 청소년들이 5월을 기억하며 민주·인권·평화·나눔 등의 5월 정신을 계승하고 오늘을 살아가는 청소년들의 끼와 열정을 담은 다양한 문화예술활동이다.

지난 2004년부터 진행해온 광주의 대표 청소년 축제다.

전국의 청소년기관 및 학교 등 50여 개의 단체와 청소년·시민 등 7000여 명이 참여해 역사의식과 민주의식 함양, 10대 청소년들의 고민과 사회적 이슈가 소통되는 청소년 민주주의 체험의 장으로 운영된다.

5·18민주화운동의 역사적 현장인 금남로(1가에서 3가까지)를 차 없는 거리로 조성해 5·18민주화운동을 학습하고 청소년들이 생각하는 5·18과 인권, 환경, 학교폭력, 청소년참정권 등 청소년들의 삶과 연관된 다양한 사회문제를 이야기한다.

오후 1시부터 1980년 5월의 기억들과 2019년 오늘을 사는 청소년들이 다양한 이슈를 표현하며 공유하는 40여개의 참여부스인 ‘이슈놀이터’가 금남로 차없는 거리 곳곳에서 펼쳐진다.

지난 18일 5·18기념일을 맞아 5·18민주광장에서 열린 시민난장에 참여한 레드페스타 홍보 부스.<레드페스타 페이스북 페이지>

이슈놀이터는 5·18 당시의 모습과 가치를 청소년의 시선으로 선보이고, 2019년 오늘을 사는 대한민국 청소년의 현실과 다양한 이슈를 표현하며 공유하는 참여 프로그램이다.

5·18민주화운동 당시의 상황을 재연하며 시민군으로 참여한 청소년들의 이야기를 담은 ‘상황재연극’이 진행된다.

이를 위해 주최 측은 지난 4월5일부터 12일까지 연기에 관심있는 청소년 20명을 모집하고, 극단 얼·아리 대표 양태훈 강사의 지도에 따라 선발된 청소년들과 재연극 연습을 진행했다.

‘오월의 숲’에서는 5·18민주화운동 전개과정의 이해와 18명의 청소년 열사들의 이야기, 5·18민주화운동 이후 정신계승을 위한 청소년들의 실천활동과 레드페스타의 역사, 5·18민주화운동의 역사왜곡 사례를 담은 전시와 5·18민주화운동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다양한 게임과 체험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오후 3시 30분부터는 1980년 5월, 광주시민이 보여준 민주화대성회와 민주수호 범시민 궐기대회를 재현하는 ‘대한민국 청소년 금남로 성회’가 펼쳐진다.

오후 5시 18분에는 5·18민주화운동의 상징곡인 ‘님을 위한 행진곡’에 맞춰 레드페스타 참가들이 함께 추는 플래시몹이 금남로 행사장 전역에서 열린다.

올해 진행되는 5·18 REDFESTA는 ‘5·18기념재단’과 ‘광주광역시교육청’, 5·18민중항쟁기념행사위원회’가 공동주최하고 ‘5·18 REDFESTA 행사위원회’가 주관한다.

2019 레드페스타 포스터.

행사 진행을 위해 주최 측은 5·18 레드페스타 서포터즈 참여를 희망하는 청소년(14세~24세)를 모집하고 지난 12일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이들은 사전 홍보활동, 프로그램 준비 및 제작활동, 레드페스타 당일 운영 등에 참여한다.

이철우 5·18기념재단 이사장은 “레드페스타는 5·18민주화운동의 정신을 계승하고자 청소년들이 가진 끼와 열정으로 만들어낸 최고의 5월 정신계승 프로그램이다”며 “지난 3월부터 세달 동안 청소년들이 직접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선보이는 대한민국의 유일한 청소년 민주주의 축제에 광주시민들의 아낌없는 지지와 격려 그리고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25일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금남로 1가 전일빌딩 앞부터 금남로 3가 금남근린공원 앞까지는 교통이 통제되고 시내버스 노선은 우회하게 된다.
김우리 기자 ur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이름 비밀번호 (/ 1000자)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허위사실 유포, 도배행위, 광고성 글 등 올바른 게시물 문화를 저해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정된 저작권법 시행으로 타언론사의 기사를 전재할 경우 법적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댓글 0   트래백 0
 





네이버 뉴스스탠드
낙태죄 폐지 이후 상상하기
 지난 4월 11일 헌법재판소에서 ‘낙태죄 헌법불합치’판결이 내려졌다. 19...
 [딱! 꼬집기] [딱꼬집기]김원봉과 사드, 그...
 [편집국에서] 5·18 40주년 ‘해원 광...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