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9.04.25 (목) 20:38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경제
구직자 취업 희망 직종 1위는? 경영·사무
‘사람인’, 이력서 분석
채정희 goodi@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9-01-30 06:00:00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들이 가장 많이 몰린 직종은 무엇일까?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2018년 자사에 등록된 이력서 2369만 755건을 분석해 구직자들의 움직임과 현황을 분석했다.

2018년 구직자들이 취업을 희망한 직종 1위는 ‘경영·사무’(23.6%)였다. 2017년에 이어 2년 연속 (22.3%) 1위를 차지했으며, 비율도 1.3%p 더 높아졌다.

계속해서 ‘생산·제조’(18.7%), ‘유통·무역’(10.8%), ‘영업·고객상담’(8.7%), ‘IT/인터넷’(7.1%), ‘서비스’(6.9%) 등의 순이었다.

전년 대비 ‘생산·제조’과 ‘유통·무역’ 직종의 입사희망 비율은 0.5%p 소폭 감소 했다. ‘영업·고객상담’(-0.4%p), ‘건설’(-0.2%p) 분야도 입사 희망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의 산업구조 변화와 업황 특성이 구직자들의 입사지원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구직자의 성별에 따라 희망 직종에도 차이가 있었다.
남성 구직자는 ‘생산·제조’(26.2%)를 첫 번째로 꼽았다. 이어 ‘경영·사무’(15.9%), ‘유통·무역’(12.5%) 등의 순이었다. 여성 구직자의 경우 ‘경영?사무’(31%)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유통·무역’(9%), ‘서비스’(8.6%) 등으로 이어졌다.

또, 지난해 구직자 전체 희망연봉 평균은 3310만 원으로 기본 3000만 원 이상을 바라는 것으로 파악됐다. 직종별로 희망연봉은 달랐는데, 평균 희망연봉이 가장 높은 직종은 ‘전문직’으로 3686만 원이었다. ‘건설’ 직종이 3679만 원, ‘생산·제조’가 3460만 원으로 뒤를 이었다. 평균적으로 연봉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기업이나 직업군이 많은 직종이기 때문에 평균 희망연봉도 상위권인 것으로 분석된다. 계속해서 ‘영업·고객상담’(3,445만원), ‘유통·무역’(3,417만원), ‘경영·사무’(3,180만원) 등의 직종이 평균 희망연봉이 높은 편에 속했다.

한편, 2017년과 비교해 경력직 이력서 비율은 2018년에 1.4%p 늘어났고(69.7%→71.1%), 신입 이력서의 비율은 1.4%p 감소해(30.3%→28.9%) 취업시장에서 경력직의 비중이 점차 커지고 있음을 보여줬다.
채정희 기자 good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이름 비밀번호 (/ 1000자)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허위사실 유포, 도배행위, 광고성 글 등 올바른 게시물 문화를 저해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정된 저작권법 시행으로 타언론사의 기사를 전재할 경우 법적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댓글 0   트래백 0
 





네이버 뉴스스탠드
고용위기 참사, 탄력근로제가 대안일까?
 대통령이 바뀐 지 1년이 지나니 한국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이 조금은 더 나은...
 [편집국에서] ‘미움받을 용기’를 되새김...
 [딱! 꼬집기] [딱꼬집기]수도꼭지 틀어 물을...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