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20.05.27 (수) 15:53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시민&자치
광주 북구, ‘백석, 시(詩)와 음식’ 인문학 강좌 운영
수강생 60명 선착순 모집
10월10일~11월7일 총 5회 강좌 진행
김현 hyun@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9-09-10 13:32:22

광주 북구(구청장 문인)가 문학 속 생생한 음식의 맛을 전하는 인문학 강좌를 운영한다.

북구는 “오는 27일까지 시(詩) 속에 깃들어 있는 인문학적 의미를 생각해보는 ‘백석, 시(詩)와 음식’ 인문학 강좌에 참여할 수강생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백석, 시(詩)와 음식’ 강좌는 ‘사슴’, ‘통영’, ‘고향’ 등을 발표한 대표적인 시인 백석(1912년~1996년) 시인의 시(詩)에 담겨있는 음식에 관한 이야기를 살펴봄으로써 음식에 대한 인문학적 의미를 생각해보고자 마련됐다.

이번 강좌는 오는 10월 10일부터 11월 7일까지 매주 목요일 총 5회에 걸쳐 진행된다.

먼저, 10월 10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한승원 소설가를 초청해 ‘문학-밥값하고 살기’라는 주제의 특별강의를 실시한다.

이어 ▴17일 고재종 시인의 ‘백석 시(詩)와 음식과 선(善)’, ▴24일 안오일 시인이자 동화작가의 ‘백석 시(時)에 담긴 삶의 맛’, ▴31일 고영서 시인의 ‘백석 시(詩)와 음식 그리고 사랑’ 등의 강의를 통해 음식의 의미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는다.

마지막으로 11월 7일에는 수강생들이 다함께 참여해 시낭송, 음식체험 등이 어우러진 ‘시시(詩詩)한 식(食)꺼리 한마당’ 강의가 열릴 예정이다.

수강생 모집은 6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시와 음식에 관심 있는 주민 누구나 참여가능하며 수강신청은 남도향토음식박물관 홈페이지 또는 전화(☎062-410-6642)로 신청이 가능하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인문학 강좌는 문학인의 삶 속에 비춰진 소소한 음식이야기를 들어보고 우리의 삶속에 자리하고 있는 ‘음식’에 대한 여러 가지 의미를 되짚어 보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의 항토음식문화가 널리 알려질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현 기자 hyu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코로나19로 개학연기가 장기화되면?
코로나19 사태가 전국을 강타하면서 일상들이 변하기 시작하였다. 학교도 예외...
 [편집국에서] 고갯길 넘어야 새로운 세상이...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