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20.04.08 (수) 18:25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시민&자치
추석 연휴 불편사항 119로
광주시 의료기관 341곳·약국 465곳 등 지정 운영
소방본부 12~16일 비상근무, 의료·약국 등 안내
강경남 kkn@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9-09-10 16:12:54
광주시가 추석 연휴기간인 12일부터 15일까지 응급의료체계 유지 및 진료공백을 방지하기 위해 ‘응급진료체계’를 운영한다. 광주시 소방안전본부도 추석 연휴 119종합상황실을 비상근무체제로 운영한다.

10일 광주시에 따르면, 추석 연휴에도 응급의료기관 20곳과 응급의료시설 5곳은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진료체계를 유지한다.

여기에 공공의료기관 13곳, 문 여는 의료기관 341곳, 약국 465곳을 지정해 시민들이 진료를 받고 의약품 구입에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추석 연휴 진료 의료기관과 약국정보는 120콜센터(062-120), 119구급상황관리센터, 129보건복지콜센터를 이용하면 전화로 안내 받을 수 있고, 시·자치구 홈페이지와 응급의료포털 ‘E-gen’(www.e-gen.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응급의료정보제공’을 활용하면 사용자 위치를 파악해 주변에 문 여는 의료기관이나 약국을 지도로 확인할 수 있다.

시 소방안전본부는 12일부터 16일까지 119종합상황실을 비상근무체제로 운영한다.

119종합상황실은 화재, 구조, 구급 신고와 함께 의료기관의 휴무로 응급의료 상담, 병?의원 안내, 응급처치 지도 등 시민들의 응급의료서비스 관련 전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시민들의 불편사항을 원스톱 처리할 수 있도록 경찰, 한전 등 유관기관과 상시 연락체계를 구축하고, 119구급상황관리센터에 의사, 간호사, 1급 응급구조사 등 전문인력을 배치했다.

한편, 지난해 추석 연휴(5일간)에는 상담전화 1502건 중 병·의원과 약국 안내가 전체 신고의 75%인 1126건으로 하루 평균 300건을 차지했다. 이는 평일 하루 평균 105건보다 3배 이상 증가한 것이다.
강경남 기자 kk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코로나19로 개학연기가 장기화되면?
코로나19 사태가 전국을 강타하면서 일상들이 변하기 시작하였다. 학교도 예외...
 [편집국에서] 고갯길 넘어야 새로운 세상이...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