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20.02.19 (수) 06:05

광주드림 시민마당 타이틀
 시민기자출동
 여론
 시민기자 생각
 자유게시판
 자료실
 광주알림방
 내 마음에 담긴 한줄
시민마당시민기자출동
희여재 작가들 일곡도서관서 시화작품 전시회
18일부터 30일까지
심홍섭 시민기자 sim08@hanmail.net
기사 게재일 : 2017-05-13 16:15:15
일곡도서관 일곡갤러리가 ‘제2회 희여재 작가들 시화작품 전시회’를 연다.

광산구 삼도에 조성된 시문학비의 주인공인 8명의 시인·작가들이 ‘사랑’을 주제로 여는 전시회인데, 5월18일(목)부터 30일(화)까지 계속된다

‘희여재 옛길’은 광산구 삼도동 4km 구간에 조성된 고갯길. 고려 태조 왕건이 6년간의 백제 정벌을 마치고 개성으로 돌아갈 때(914년) 나주오씨(장화왕후)와 이별하면서 “너와 내가 재회하기를 바란다”고 다짐하고 헤어진 곳이라는 전설이 전해온다.

‘희여재 옛길’은 삼도동과 오운동, 평동, 지정동 사이에 위치하며 자세한 사항은 삼도동 주민센터(062-960-7852)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삼도동주민센터와 ‘삼도랑 반디랑’ 등 삼도동 사회단체가 주축이 돼 역사와 사랑의 숨결이 서려있는 지역 문화를 보존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서, 2014년부터 2015년까지 희여재 일원에 ‘사랑의 시, 옛길’을 조성했다.

이곳엔 희여재 시문학회 회장인 리종기 시인 총무 심홍섭 시인, 박철 시인, 김성구 시인, 조경민 시인, 정의행 시인, 김정대 시인,조영인시인, 동양화가 김태효 선생 등의 시를 새긴 시문학비 8개가 제작돼 산책로 좌우에 세워져 있다.

또 길 좌우엔 구절초를 비롯한 각종 야생화를 식재해 산책길의 정취를 한층 더했고구절초 2000주가 넘는 구절초 군락을 이루고 있다.

뿐만 아니라 탐방객을 위해 쉼터의자도 마련돼 있다.

문의: 심홍섭 시인 010-3911-7306.

심홍섭 시민기자
(뉴스검색제공제외)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인쇄 | 이메일 | 댓글달기 | 목록보기



고갯길 넘어야 새로운 세상이
 큰 고개로 접어든다. 한강과 낙동강 유역을 잇는 ‘영남대로’상 가장 높고 ...
 [딱! 꼬집기] [딱꼬집기]학교자치 시대와 광...
 [청춘유감]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를 떠나며...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잎새주↑ 그 어려운 걸 해낸 ‘송가인 마케팅’
전남대, ‘신종코로나 우려’ 개강 2주 연기
[노동상담]2020년 출산전후휴가급여 최대 200만 원
[이용교 복지상식]근로자 휴가지원을 신청하세요
[청소년노동인권상담]노동인권강사들, 중학교 수업교안 만들다
학교비정규직 “우린 신종코로나 걸려도 되나요?”
광주시교육청, 광산구·북구 유치원에 추가 ‘휴업 권고’
‘급식조리원 확대’ 광주교육청-학비노조 합의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