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8.08.16 (목) 14:40

광주드림 창업 타이틀
 창업뉴스
 정보
 칼럼
 대박아이템
창업뉴스
[창업 광주]청년창업자 거주시설 마련 입주자 모집
북구 용봉동 소재 사무실 겸 집…28일까지 접수
채정희 goodi@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8-03-19 17:01:07
▲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이 19일 오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광주도시공사, 광주테크노파크와 ‘청년창업자 거주지원시설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시가 북구 용봉동에 청년창업자용 거주시설을 마련, 첫 입주자를 모집한다.

19일 광주시에 따르면, 이날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광주도시공사, 광주테크노파크 등과 ‘청년창업자 거주지원시설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청년창업지원주택은 광주시가 청년들에게 창업 꿈터를 제공하고자 용봉동의 노후주택을 리모델링해 마련한 공간으로, 오는 28일까지 첫 입주 청년(예비)창업가를 모집한다.

공급 규모는 개인사무실 겸 집으로 사용할 수 있는 주택(전용면적 53~61㎡) 7호다. 지원주택에는 입주 기업간 협업할 수 있는 회의공간과 교류·소통이 가능한 창업지원시설도 들어선다.

입주 대상은 모집공고일을 기준으로 광주시에 거주하고 있는 만 39세 이하의 3년 이내 초기창업자 또는 예비창업자다. 또 무주택 세대구성원 및 소득기준 등의 자격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청년창업지원주택 임대보증금은 평균 400만 원선이며, 월 임대료는 20만 원 내외다. 최초 계약기간은 2년이며 입주연장 심사를 거쳐 1회(2년)에 한해 재계약을 할 수 있다.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각 기관은 협업을 실시, 청년창업지원주택이 원활하게 운영되도록 지원한다.

먼저 광주도시공사는 다가구주택을 매입해 주거와 사무 복합형 주택으로 리모델링해 청년창업가에게 저렴한 금액으로 임대한다.

광주테크노파크는 청년창업가를 위한 창업 교육과 컨설팅 등의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해 입주기업의 성장을 지원한다.

광주시는 입주한 청년창업가를 대상으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창업이 순조롭게 진행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청년창업지원주택은 임대료가 시중보다 저렴하고 주거, 사무공간 융합이 가능해 청년 창업가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광주시는 이미 운영되고 있는 I-Plex광주 청년창업지원센터 등과 연계해 시너지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청년창업의 핵심시설인 I-Plex는 청년창업기업에 사무공간을 무료로 제공하며 아이디어와 실력은 있지만 자금력이 부족한 청년창업기업가를 길러내고 있다.

이밖에도 이번에 공급하는 청년창업지원주택을 시작으로 내년에는 광산구 첨단산업단지 내에 청년창업지원주택 100호를 공급하는 등 청년창업가들이 자존감을 갖고 기업 운영에 전념할 수 있도록 주거문제 해결에 적극 나선다.

더불어 올해부터는 유망한 청년기업에 자금을 투자하는 청년창업펀드 100억원을 본격 운영하고 지난해에 이어 청년창업특례보증도 계속 지원한다.

윤장현 시장은 “지역의 미래를 이끌어 갈 광주청년들이 갈 수 있는 길은 취업과 창업, 두 가지 길인데 창업이 성공하기까지는 기술 지원 등 여러 손길이 필요하다”며 “광주청년들이 아이템을 활성화하고 전국 청년창업가들이 광주로 몰려오는 분위기가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채정희 기자 good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인쇄 | 이메일 | 댓글달기 | 목록보기

  이름 비밀번호 (/ 1000자)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허위사실 유포, 도배행위, 광고성 글 등 올바른 게시물 문화를 저해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정된 저작권법 시행으로 타언론사의 기사를 전재할 경우 법적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댓글 0   트래백 0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