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8.01.18 (목) 19:34

광주드림 기획 타이틀
 주말제안
 전라도
 생각하는교육
 숲나들이
 광주뉴스
 맑은강 푸른산
 인연
 나눔
기획
<인연>“무인가 교육시설 폐쇄를 명합니다”...   [2018.01.17]
몇학기 전, 대안학교 학생들과 인권 수업을 한 적이 있습니다. 주제는 ‘우리 학교의 학생 인권 문제 찾기’였습니다. 진보적인 가치를 추구하는 대안학교라고 해도 현실적으로 여러 종류의 인권 침해 문제가 일어날 수 있죠. 학생들 스스로 인권이 무엇인지 이...
<광주뉴스>Raqib Hasan Apu-Animator and World Commentator<2>...   [2018.01.17]
“Were you a good student?” “I wasn’t especially studious, I would say, but I was productive - drawings, paintings, and sculpture.” “Do...
<생각하는교육>[어른들이 다시 보는 그림책]‘개구리네 한솥밥’ - 백석 글, 김현수 그림...   [2018.01.15]
‘개구리네 한솥밥’은 북한의 천재 시인 ‘백석’의 동화시이다. 대만 ‘인류문화출판사’도 번역해 출판된 책이고, 여러 곳에서 좋은 책으로 선정된 작품이다. 동화시는 동화처럼 재미있는 스토리를 가지고 있으면서 시의 아름다운 운율과 감성을 함께 가지고 있는...
<인연>댓글 달기가 낙인찍기...   [2018.01.12]
# 1 간염과 같은 것 “간염과 정확히 감염 경로가 같습니다.” 어느 교육에서 HIV와 간염의 감염 경로가 같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HIV 감염은 ‘에이즈(AIDS)’와 연결되며 감염되면 죽을 것 같다 느껴진 반면 간염은 가족이나 지인들...
<생각하는교육>[시, 소설을 만나다]황인숙 ‘고양이가 있는 풍경사진’ & 히다카 도시다카 ‘동물이 보는 ...   [2018.01.08]
철망 밖 풍경이려니 했는데 그 너머 한구석 고양이 한 마리 울타리 안 풍경이군! 내가 내다보는 줄 알았는데 들여다보고 있었네. 고양이한텐 바깥이고 안이고 들여다보고 내다보고 그런 생각 없겠지. 바라볼 뿐. 너무 많은 생각이 오가...
<생각하는교육>[시, 소설을 만나다]우리는 스스로의 ‘움벨트’ 창조자   [2018.01.08]

동물이 보는 세계와 인간이 보는 세계는 다르다. 예를 들어 개는 흑백으로 보이는 시각 대신 후각과 청각으로 세상을 인식한다. 인간은 감각으로 관찰하는 세상 외에도 상상을 마음껏 펼쳐 없던 움벨트들을 발명하고 창조할 수 있다. 반면 동물들은 타고난 감각으로만 움벨트를 창조한다. 그래서 움벨트의 변화가 없다. 뱀에게는 뱀의 세계가 있을 것이고, 개에게는 개의 세계가 있고, 인간에게는 인간의 세계가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인간과 동물은 서로 같은 세계에 살고 ...
<생각하는교육>[시, 소설을 만나다]칸트의 구성주의 사유법   [2018.01.08]

나에게 철학은 참 생소한 학문이다. 개념을 들어보면 뜬 구름을 잡는 것 같고, 생소한 단어들이 무지 많으며, 지금까지의 사고방식이 아닌 열린 생각을 가지고 접근해야하기 때문이다. 나는 철학을 다른 말로 하면 비판하는 학문이라고 말하고 싶다. 철학은 비판적인 사고로부터 시작된다. 즉, 지금까지 진실이라고 생각했던 것들을 모두 원점으로 돌려 처음부터 접근하는 것이 바로 내가 생각하는 철학의 정의이다. 칸트의 순수이성비판은 이성을 비판하는 순수이성비판...
<주말제안>[전고필 터무니를 찾아서]타이베이에 들다<4> ...   [2018.01.05]
진과스를 나오면서 물욕에 관한 생각을 더듬어 본다. 인류의 성장이 가져온 것이 무엇일까. 유발 하라리가 저술한 “사피언스”에서 영장류로서 인간은 크게 인지혁명과 농업혁명을 통해 지상 최고의 폭군이 되었음을 이야기하고 있다. 인류의 성장을 위해 다른 종...
<광주뉴스>Raqib Hasan Apu-Animator and World Commentator<1>...   [2017.12.27]
“Please, have a seat,” Raqib politely offers, a boyish charm instantly perceivable. I can’t put an age on him; he could be anywhere from his...
<나눔>[이야기가 있는 물건]카시트 2만5000원...   [2017.12.22]
이번주 이야기가 있는 물건은 카시트입니다. 판매가격은 2만5000원이고 2017년 12월22일 금요일 오전 10시30분부터 아름다운가게 운천점에서 판매됩니다. 아름다운가게는 ‘나눔과 순환의 아름다운세상 만들기’를 실천하는 사회적기업입니다...
1   2   3   4   5   6   7   8   9   10  
이것은 오랫동안 반복된 일이다
 어느날 한통의 전화가 왔다. 다음날 오전 10시까지 광주지방검찰청으로 출석...
 [딱! 꼬집기] [딱꼬집기]광주 예술인들과 소...
 [편집국에서] 언론의 자유, 소유주의 자유...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알아야 누리는’ 복지 혜택, A부터 Z까지
올해 공공기관 채용 2만3000여명
[노동상담]출퇴근 중 사고도 산재처리 가능
[이용교의 복지상식]건강보험 진료비 ‘본인부담금상한액’ 조정된다
광주교대, ‘총장 직선제’서 전체학생에 투표권 부여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3선 도전? 아직”
상반기 공채, 3월·4월을 주목하라
‘나를 공부하는 1년’ 광주형자유학년제, 어떻게?
하단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