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18.08.16 (목) 14:40

광주드림 뉴스 타이틀
 최신뉴스
 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인권
 문화
 환경
 스포츠
 의료
 지구촌
뉴스시민&자치
5·18 앞세운 민주평화당, ‘전두환 청와대’ 공세 예고
평화당 김종배 “전두환 협력자” 이용섭 정면 겨냥
이용섭 측 ‘무대응 원칙’ “바람직하지 않은 구도”
강경남 kkn@gjdream.com
기사 게재일 : 2018-05-16 06:00:00
▲ 더불어민주당 이용섭 광주시장 예비후보와 민주평화당 광주시장 후보로 결정된 김종배 전 의원.(왼쪽부터, 정당 기호순)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광주시장 후보 경선을 달궜던 ‘전두환 청와대 근무 전력’이 본 선거 이슈로 재소환될 판이다.

민주평화당(이하 평화당)이 ‘5·18 사형수’ 출신의 김종배 전 의원을 광주시장 후보로 내세움과 동시에 민주당 이용섭 예비후보에 대한 총공세를 예고한 것.

‘5·18사형수-전두환 청와대 행정관’의 구도를 만들겠다는 것으로, 대세를 굳히고 있는 이용섭 예비후보를 흔들만큼의 변수가 될 수 있을지가 앞으로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지난 14일 평화당 시장 후보로 확정된 김종배 전 의원은 “호남에서 민주평화당이 중심이 돼 한국 정치를 선도할 수 있는 그런 시대를 다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히면서 “광주시청에 전두환 정권에 협력했던 자의 사진이 걸리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두환 정권에 협력했던 자’는 민주당 이용섭 예비후보를 지칭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용섭 예비후보는 전두환 정권 때인 1985년 12월부터 약 1년6개월간 청와대 사정비서실 2부에서 행정관으로 일했다.

이를 두고 민주당 경선 과정에서 상대 후보들은 ‘전두환 부역’ 의혹을 제기하며 이 예비후보를 몰아 세웠다.

이에 대해 이 예비후보는 “직업공무원으로서 공무원 청렴도 제고와 공직윤리 확립을 위한 제도개선 업무만 담당했을 뿐 공직자 사정이나 시국사건들과 관련해 부끄러운 일을 한 적이 없다”고 거듭 해명했다.

지난 2010년 처음으로 광주시장에 출마했을 당시 5·18구속부상자회가 전두환 청와대 근무에 대해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공식 발표한 것을 제시하기도 했다.

이를 김종배 전 의원이 등장과 동시에 다시 꺼내든 것이다.

평화당이 김 전 의원을 광주시장 후보로 낙점한 것은 다분히 의도적이란 게 지역 정가의 대체적 시각이다.

김 전 의원은 5·18 당시 시민군 총위원장으로 끝까지 전남도청을 사수하다 붙잡혀 군사법정에서 사형을 선고 받은 경력을 가지고 있다.

본 선거까지 평화당이 광주를 상징하는 5·18의 색채가 진한 인물이라는 점을 적극 부각시키는 선거전을 펼 것으로 예상되는 이유다.

무엇보다 김 전 의원은 이용섭 예비후보를 의식한 평화당의 ‘맞춤형 후보’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5·18 당시 신군부에 저항한 김 전 의원의 경력을 전두환 청와대에서 행정관으로 일했던 이용섭 예비후보와 대비시키는 소위 ‘5·18사형수 대 전두환 협력자’의 구도를 노린 게 아니냐는 것.

이용섭 예비후보를 겨냥해 ‘5·18’ 전면에 내세운 평화당의 전략이 시민들로부터 어떤 평가를 받을지가 관심이다.

민주당 경선 과정에서도 상대 후보들이 이용섭 예비후보의 이름이 적힌 당시 청와대 근무자 명단, 단체 사진 등을 제시하며 끊임 없는 공세를 펼쳤지만, 경선 결과는 이용섭 예비후보의 ‘압승’이었다.

이용섭 예비후보의 대세론이 그만큼 탄탄했다는 것을 보여준 결과였지만 전두환 청와대 근무와 관련한 공격에만 매몰된 상대 후보들의 선거전이 역효과를 봤다는 분석도 있었다.

5·18이 평화당의 가장 큰 경쟁력일 수 있지만 ‘전두환 청와대’ 공세를 중심으로 한 선거전에 대한 피로감, 5·18을 선거에 이용한다는 부정적 시각도 만만치 않을 것이란 지적이다.

이용섭 예비후보 측은 “비방과 네거티브엔 일절 대응하지 않겠다는 게 원칙”이란 입장이다.

이 예비후보 측 이병훈 공동선대위원장은 “광주시민들을 볼모로 해서 부역자 대 희생자 구도를 잡는 건 시민들에게 큰 짐을 지어주는 것그런 구도로 모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면서 “누가 출마하던 간에 민주당은 ‘원팀’으로 간다”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kk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싸이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Naver) 요즘(Daum) 네이버 구글


  이름 비밀번호 (/ 1000자)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허위사실 유포, 도배행위, 광고성 글 등 올바른 게시물 문화를 저해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정된 저작권법 시행으로 타언론사의 기사를 전재할 경우 법적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댓글 0   트래백 0
 





네이버 뉴스스탠드
[딱꼬집기]오십보백보 차이 읽는 교육이어야
 오랫동안 강자가 휘두르는 거대한 몽둥이에 맞아온 약자가 있다. 어느 날 참...
 [청춘유감] 재벌이 위기를 해결할 수 있다고?...
 [편집국에서] 초대형 슈퍼 울트라 표적, ...
 [아침엽서] 외로우니까 사람일까?...
모바일
하단로고